탈황

​FGD(연도가스탈황)
발전소에서 전기를 생산하기 위해 석탄이 연소되기 시작하면, 석탄에 있던 황 성분이 대기 중에 이산화황(SO2)으로 배출됩니다. 이러한 경우에 배출되는 황의 양은 석탄의 품질과 원산지에 따라 달라집니다. 오미아의 탄산칼슘 전문제품인 Desulfocarb, Desulfonit, Epsical는 생산 과정 중 연소실에서 석탄에 들어있는 황 성분이 석탄 연소시 대기에 배출되기 전, 황을 미리 제거합니다. 이처럼 연도가스를 탈황시킨 FGD 제품은 생산 과정에서 황과 화학적으로 반응하여 부산물로 황산칼슘(석고)을 만듭니다. 오미아는 FGD 프로세스의 비용 효율을 더욱 높이기 위해 이처럼 형성된 석고를 제거 및 재활용하기 위한 솔루션도 제공합니다. 

이러한 반응은 건식(dry) FGD 프로세스에서 용광로에서 발생하는데, 용광로에서는 탄산칼슘이 연소되고, 이산화황(SO2)과 반응하여 황산칼슘(석고)이 형성됩니다. 습식법(wet process)에서의 화학 반응은 세정기에서 발생하며, 부산물로 석고가 생깁니다. 석고는 나중에 시멘트 첨가제로, 비료의 황 공급원으로 또는 석고보드 제작에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Desulfocarb, Desulfonit 또는 Epsical는 프로세스 및 속성에 따라, 황 성분의 95% 이상을 제거합니다. 이는 순도가 높고 정밀한 입자가 고르게 분포되어 있는 탄산칼슘 전문제품이기 때문에 가능합니다.

Omya's Product Portfolio


 

추가 문의는 Contact 양식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